대전맛집 - 속편한 올갱이 해장국(둔산동) / 올갱이전도 별미네요

취미/맛집|2020. 8. 8. 10:31

이번시간에는 꼭한번 소개하려고 했던 대전에 정말 맛있는 올갱이 해장국집을 소개하려고 합니다. 지역이 대전이라 출장을 가게 되면 늘 항상 들르게 되는 음식점인데 이번에 한번 정리하게 되네요. 가게도 크지 않고 사장님 혼자 하시는 집이지만 항상 붐비고 맛도 변하지 않고 가격도 착한 영동 올갱이 해장국집을 소개합니다. 올갱이가 국산이래요!


<대전 영동올갱이해장국>

 

 

<영동 올갱이 해장국입니다.>

 

 

"제 블로그는 온전히 제 개인적인 경험 + 제 돈으로 먹은 후기 입니다. 가게의 지원이나 요청은 전혀 없어 단점도 개인적인 견해로 들어갈 수 있습니다."

 

<대전 영동올갱이해장국>

 

 


"속이 편한 음식입니다."

 

 

저는 나름 대식가예요. 음식을 많이 먹는 편인데 음식에 대한 욕심이 많아 그런거 같네요. 식사를 하고 나서 속이 편하지 않는 경우가 꽤 많은데 여기 대전의 영동올갱이해장국집에서 먹는 해장국과 밑반찬을 식사로 먹으면 한번도 속이 불편한 적이 없었습니다. 오히려 속이 편안해 지는  식사입니다.

 

 

올해도 오고 작년에도 왔던 곳인데 매번 올때마다 생각이 삼시세끼 다 올갱이 해장국을 먹어도 좋을 만큼 맛도 있고 속이 편한 느낌이 좋습니다. 사장님 혼자서 음식도 하고 서빙도 하시는데 오래오래 건강하게 계셨으면 좋겠써요.

 

 

"깻잎 양념이 정말 맛있써요!"

 

 

특히 이 영동올갱이 해장국집에서의 밑반찬은 예술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전에 여쭤봤을 때 직접 키운 농작물로 조미료 없이 양념하여 만든 밑반찬이라고 하더라구요. 된장도 직접 담근다고 하시는데 확실히 다른 음식점에서 먹어본 밑반찬과 된장과는 차이가 확 납니다. 

 

 

이 집 밑반찬 중 깻잎양념은 정말 환상입니다. 올갱이 해장국이 나오기 전 밑반찬과 잡곡밥을 먼저 내어 주시는데 나온 잡곡밥에 깻잎을 싸 먹으면 해장국 나오기 전에 이미 밥 한그릇은 없어져요. 

 

"특별한 양념없이도 훌륭한 음식이 됩니다."

 

 

확실히 다른 해장국(뼈다귀 해장국 등)과 비교하면 맑은 국물에 특별한 양념없는 해장국입니다. 하지만 올갱이와 함께 한수저 뜨는 순간 느껴지는 감칠맛은 갖은 양념이 어우러진 다른 해장국들과 비교할 수 없죠. 저희는 갈때마다 특으로 시키는에 일반 올갱이 해장국보다 들어있는 올갱이의 양이 더 많은 특 올갱이 해장국입니다.

 

저는 항상 고추가루를 넣어 먹습니다. 평소 칼칼하고 매운 맛을 좋아하는 식성이라 고추가루릇 넣어 먹는데 그냥 먹었을 때와 또다른 맛이라 이 또한 별미라고 할 수 있겠네요.

 

"올갱이 전도 별미입니다."

 

 

이번에 갔을 때는 작년에 먹어보고 싶었으나 못 먹어본 올갱이 전도 한번 시켜 먹어봤습니다. 일반 파전처럼 생겼는데 올갱이가 잔뜩 들어간 전이라고 보여지네요. 하지만 맛은 다릅니다. 전 한점한점에 올갱이 특유의 향과 식감, 그리고 신선한 채소가 어울러져 훌륭한 음식이 되더라구요.

 

이렇게 올갱이 해장국과 올갱이 전을 먹고 나서 입안에 남아 있던 감칠맛이 계속 생각나네요. 이 글을 작성하고 있는 이 시간에도 또 다시 올갱이 해장국 한그릇 하고 싶다는 생각이 듭니다.

 

<영동 올갱이 해장국집의 가격표입니다. 가성비가 좋은 집입니다.>

 

 

대전에서 이 가격에 이런 퀄리티의 음식을 먹는다는 것은 상당히 가성비도 좋다고 생각됩니다. 해장국 특 사이즈가 11,000원(2020년 6월 기준입니다)이고, 올갱이 듬뿍담은 올갱이 전이 11,000원이면 둘이가서 해장국 한그릇 씩과 올갱이 전하나 푸짐하게 먹어도 3만원대에서 식사가 가능하고, 간단히 반주를 한잔 한다고 해도 4만원이 넘지 않는 선에서 훌륭한 한끼를 할 수 있다는 거네요.

 

대전에 업무차 출장을 가면 항상 꼭 필수적으로 들르는 영동 올갱이 해장국집입니다. 한번 제대로 포스팅하고 싶어 이번에 방문하였을 때는 저번과는 다르게 사진에 집중하게 되었네요. 

 

주의하실 점은 이 집은 크기가 작습니다만 장사가 굉장히 잘되요. 테이블이 4인석 5개와 2인석 1개가 있는데 금방 만석이 되니 점심시간에 가실 분들은 점심시간보다 좀 더 일찌 가시는것을 추천드립니다~

댓글()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오렌지훈 2020.08.08 18: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갱이국은 먹어봤는데 전은 별미일듯요
    잘 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좋은 주말보내세요~

  3. BlogIcon 후까 2020.08.08 18: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갱이가 뭐지? 하고 찾아봤어요
    바다향 가득한 맛일듯 합니다

  4. BlogIcon 한언니 2020.08.08 18: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갱이전!!맛있을것같아요^^

  5. BlogIcon 생각도둑 2020.08.08 19: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원하겠다 국물

  6. BlogIcon 드림 사랑 2020.08.08 1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갱이 전과 해장국 전 처음접해보는건데
    어떤맛일지 궁굼해집니다. 맛있는 포스팅 읽고갑니다.

  7. BlogIcon 다룡:angel 2020.08.08 19: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갱이전은 처음 봤는데 국묵이 시원해 보이네요^^

  8. BlogIcon 쭈니형! 2020.08.08 21: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상에.. 술 먹다말고 해장되는 기분입니다. ㅎㅎㅎ

  9. BlogIcon 군찐감자만두 2020.08.08 2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잉 처음 들어봤어요 +_+ 올갱이- 이름 귀엽습니다.

  10. BlogIcon 노랑킹콩 2020.08.08 2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숙취해소에 좋고 간에 좋다는 다슬기 맞죠???
    국물이 시원하겠어요~
    사진만봐도 해장되는 느낌이네요!!
    맛있어 보여요^^

  11. BlogIcon W.소나무 2020.08.09 0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맛있어보입니다+_+!!
    속편한 음식이 좋아요+_+ㅎㅎ
    먹어보고싶네요!ㅎㅎ

  12. BlogIcon 선정신 2020.08.09 1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전 갈 일 있음 가보고싶네요
    조미료가 들어가지 않은 음식이소화도 잘되는것 같아요

  13. BlogIcon 소소한 행복 : 소행 2020.08.10 06: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올갱이 해장국 먹어 본 지가 언제인지 생각도 안나네요 ㅎㅎ 정말 속 풀릴 것 같은 느낌이에요

  14. BlogIcon 코치J 2020.08.10 15: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확실히 맛집들은 많은분들이 방문하는듯하네요! 보기만해도 속이 싹 내려가는듯한 올갱이해장국입니다!ㅎㅎ

  15. BlogIcon 뼁끼통 2020.08.10 16: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갱이국 너무 좋아해요~~귀한 음식이에요~~글 잘 보고 갑니다~~좋은 포스팅 자주 올려주세요~~

  16. BlogIcon endear_헹이 2020.08.11 1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랜만에 보는 올갱이 해장국이네요 ㅎ 주변 식당에서 흔하게 볼수있는 메뉴가 아니라서 먹기 힘든거 같아요

  17. BlogIcon 이놈쉥이 2020.08.11 1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날씨에 한그릇 뚝딱 하고 싶네요 ㅎㅎ

  18. BlogIcon 효니임당 2020.08.11 13: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갱이해장국 처음봐요!! 맛이 너무 궁금하네요>.<

  19. BlogIcon 나의가치 2020.08.12 01: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올갱이 해장국, 쉽게보기 힘든 음식인데 ㅎㅎ 끌리네요 ㅎㅎ

  20. BlogIcon 마로☆* * 2020.08.12 2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갱이 해장국 저도 좋아합니다.
    올갱이 잡는것도 좋아하고요. ㅋㅋ
    반찬 필요없이 한 그릇 뚝딱 하겠어요.

  21. BlogIcon power영 2020.08.13 0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적으로 올갱이국을 좋아하지 않아요. 국물이 초록색인게 너무 싫더라고요.
    저의 시댁에서도 아들들 오면 호박잎이랑 함께 끓이는 올갱이국...아들들은 너무 좋아라 하더라고요.
    올갱이 잡아서 알멩이만 꺼내는게 이게 보통 정성아니면 절대 할 수 없는 일인데, 정말 대접 받는 기분이었을듯 합니다. 저도 깨잎은 눈에 확~~밥이랑 싸먹고 싶네요 ㅎ